> 사진 > 야미
치카치카 동물원 대소동저 : 조피 쉔발트 | 역 : 서지희 | 그림 : 권터 야곱스 | 달과소 출판사
야미쿠미  |  webmaster@yammi.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6  16:54:5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킁킁~ 이게 무슨 냄새지? 동물원에서 지독한 냄새가 나요.
동물 친구들이 언젠가부터 아무도 이를 닦지 않아서 그렇대요!

나쁜 냄새 때문에 동물원에는 사람들의 발길이 부쩍 줄었어요. 고민에 빠진 동물원장 알프레드 씨는 깔끔한 고슴도치 이그난츠 페퍼민츠에게 도움을 청했지요.

알프레드 씨와 이그난츠는 차례차례 입 냄새 나는 동물 친구들을 만나러 갔어요. 키 큰 기린, 용맹한 사자, 무시무시한 백상아리, 큰 엄니를 가진 코끼리...... 이그난츠는 등에 치약을 바르고 동물 친구들의 큰 이, 작은 이, 뾰족한 이를 가리지 않고 닦아주었어요. 어느새 친구들의 이는 하얗게 반짝반짝 빛을 내주었지요.

이그난츠의 도움으로 예전처럼 동물원은 활기를 되찾을 수 있을까요? 재미있고, 스릴 넘치는 "치카치카 동물원 대소동!" 이제 우리도 동물원 친구들과 함께 상쾌한 이 닦기를 시작해 봐요!

아이들이 좋아하는 친근한 동물들을 소재로 이 닦기 모험담을 코믹하게 풀어냈습니다. 우스꽝스럽고 재미있는 삽화는 이 닦는 것을 귀찮아하는 아이들에게 양치질에 대한 거부감을 줄여주고, 작은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깔끔쟁이 고슴도치 이그난츠가 동물원 친구들의 이를 닦아주기 위해 높은 곳에 올라가고, 사자 우리에 들어가고, 물속에 뛰어드는 용기 있는 모습을 응원하다 보면 우리 아이들도 자연스레 많은 것을 배우게 될 거예요. 나의 성실한 노력과 희생으로 다른 사람들에게 기쁨을 줄 수 있다는 뿌듯하고 보람찬 성취감, 위험을 무릅쓰는 용기, 부족한 친구의 아픔을 이해하는 공감과 배려. 지혜로운 사람으로 성장해 가기 위해 필요한 소중한 가치들을 이 책을 통해 듬뿍 얻어갈 수 있습니다.
기발한 상상력으로 가득한 [치카치카 동물원 대소동], 고슴도치 이그난츠의 눈부신 활약에 깜짝 놀랄 준비되셨나요?

   
 
야미쿠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63길 52, 202호(염창동, 벽산상가)  |  대표전화 : 02)2063-0083  |  팩스 : 02)3663-0742
등록번호 : 서울 아03200  |  등록일 : 2014년 06월 18일  |  발행인 : 김윤희  |  편집인 : 홍문정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윤희
Copyright © 2024 야미쿠미. All rights reserved.